본문 바로가기

Japan

에히메 이마바리성과 마츠야마 도고공원, 도고온천 <일본 시코쿠 여행>


2019. 4


오늘은 다카마츠에서 마츠야마로 떠나는 날~

일찌감치 나와서

기차 타고 떠난다~


역 안에 있는 빵집에서 갓 나온 빵까지 사서 착석!




날씨가 내내 좋아서 너무 좋았네-


오른쪽에 앉으면 바다를 볼 수 있지만

왼쪽도 괜찮았음

시골시골한 풍경이 좋았다


올 시코쿠 레일패스를 사용하면서 한적하고 고요한 분위기를 제대로 느꼈다

너무 행복했던 힐링여행!




여기는 에히메 이마바리성!

마츠야마 가기 전에 들렀다


그냥 따로 다녀오기는 번거로우니 다카마츠에서 마츠야마 가는 길에 들러보면 좋을 듯!

그 대신 역에서는 좀 먼 편이니

짐이 가벼울 경우에 살짝 들렀다 가기 좋을 것 같다


그전에 엄청 장은 성을 봤어서 이것도 그런 규모겠거니 했는데

적당히 큰 편이었음

(안에는 안 들어가 봤다)


4월 말이 되어가니 벚꽃은 거의 다 떨어졌지만

맑은 하늘과 초록초록 생글생글한 느낌은 마음에 들었다


이 외진 곳에 의외로 관광객도 좀 있었음


(다만 그렇게 추천은 못하겠다. 역에서 멀고 볼 거리는 이것뿐-

아주 시간적 여유가 있는 사람이 아니면 다른 곳에 가는 것이 더 나을 듯)




기다림의 시간-


올 시코쿠 레일패스가 있으니 시간 이런거 별로 신경 안쓰고 다녔다

기다리면 기다리고 오면 오는 거 타고




이번엔 오른쪽에 앉음

예쁜 바다마을이 창밖으로 지나갔다




멀리 마츠야마 성이 보인다

노면전차 타고 가도 되는데 그냥 걸었다


이제 숙소가서 체크인해야지-




숙소 앞에서 노면전차 타고 도고코엔역에서 내렸다

도고 온천과 바로 붙어 있으니

도고공원을 먼저 둘러보고 온천 쪽으로 가는 것이 괜찮겠다 싶음


공원 안에 유즈키성 박물관도 있어서 들어가 봤다
한적하게 산책하기 좋았음



높은 곳이 있다면 일단 올라가 보자!

날씨가 갑자기 훅 더워져서 좀 많이 지쳤지만 그래도~




생각보다 시간이 여유로워서 구글 지도에서 급 발견한 이시테지에 왔다

번호가 붙어있는 걸 보니 여기도 오헨로 순례길의 하나인듯


직접 와보니 내가 갔던 그 어떤 순례길의 절보다 사람 많고 제대로 관광지 느낌이었다

오랜만에 시끌시끌했음 ㅋㅋ




여기는 이사니와 신사

도고온천 가는 길에 높은 계단 위에 신사가 있는 것이 신기해서 올라가 봄
안에 한 바퀴 휙 돌고 금방 내려갔다
계단은 꽤 많았다



여기가 도고온천 본관이다!


옆에서 봤을 때 너무나 공사중이어서 실망했는데

앞에서 보니 그래도 꽤 볼만했다

확실히 이 지역의 가장 유명한 랜드마크라고하면 이곳일 듯!




상점가 거리는 생각보다 규모가 작았다

금방 둘러보고 봇짱 카라쿠리 시계가 있는 광장으로 나옴

마침 봇짱 열차가 있어서 구경하다가

다시 노면전차 타고 시내로 돌아왔다




뭔가 급 더워진 날씨에 힘들고 지친 하루였음

숙소도 그닥 편안한 느낌이 아니라서

마츠야마는 썩 좋은 인상을 남기지 못했다 나에게


그러나 달달한 디저트는 좋구만~